리어카를 구원하라

by 센터 posted Dec 23, 20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Files

일행과 헤어져 혼자 걸었다

영등포역 근처에서

복이 많아 보인다며 한 여자가 따라붙었다

빨리 걸으니 더 이상 따라오지 않았다

얼마 못 가서

행주에 아파트 분양 전단지를 끼워서 주는 여자를 만났다

행주 때문에 받았다

신호등이 없는 건널목 앞에서는

예수님 믿고 구원받으라는 남자를 만났다

눈을 맞추기도 전에

다른 사람한테 같은 말을 하고 있었다

주위를 살피며 건널목을 다 건넜을 때

뒤에서 비켜달라는 목소리가 들렸다

리어카를 끌고 오는 노인이었다

클랙슨 소리가 리어카 옆구리를 물어뜯고 있었다

복도 행주도 아파트 분양 전단지도 예수도 없었다, 리어카에는

빈 박스만 가득 실려 있었다

 

[크기변환]사본 -이장근.jpg

이장근 시인

2008년 매일신문 신춘문예(시) 

2010년 제8회 푸른문학상 ‘새로운 시인상’(동시)으로 등단했다.

동시집 《바다는 왜 바다일까?》, 《칠판 볶음밥》

청소년시집 《악어에게 물린 날》, 《나는 지금 꽃이다》, 《파울볼은 없다》, 《불불 뿔》 

시집 《꿘투》, 《당신은 마술을 보여달라고 한다》, 그림책 《아기 그리기 ㄱㄴㄷ》 등이 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리어카를 구원하라 file 센터 2021.12.23 13
45 주름의 노래 file 센터 2021.10.27 33
44 공범 file 센터 2021.08.25 45
43 봄날, 그럼에도 file 센터 2021.06.23 104
42 건너지 못하는 인사 file 센터 2021.04.26 111
41 흘역吃逆 file 센터 2021.02.26 124
40 우기의 나라 file 센터 2020.10.22 315
39 말의 힘 file 센터 2020.08.24 426
38 안녕 file 센터 2020.06.29 544
37 해고 file 센터 2020.04.29 672
36 너무 늦지 않기로 해요 센터 2020.02.27 769
35 공장 file 센터 2020.01.02 852
34 근로하는 엄마 노동하는 삼촌 file 센터 2019.10.30 779
33 밥은 file 센터 2019.08.29 1009
32 오후대책 file 센터 2019.06.25 1049
31 빛의 탄생 file 센터 2019.04.29 1522
30 제주 예멘 file 센터 2019.02.25 1477
29 시작 file 센터 2018.12.26 1582
28 적벽에서 file 센터 2018.11.01 1343
27 일몰의 기억 file 센터 2018.08.28 142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