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한국비정규노동센터

<격문>삼성족벌 이건희에 맞서 범국민항쟁을 전개하자!!!

 

 

삼성재벌은 23살 여성노동자 ‘고’ 박지연을 살려내라!

 

삼성재벌은 더 이상 노동자를 죽이지 마라!

 

 

삼성족벌 범죄전과자 이건희와 맞서지 못하면 노동자 민중이 아니다!

 

삼성재벌과 맞서 싸우지 못한다면 민주노총은 노동해방을 말할 자격이 없다.

 

삼성재벌에 맞서 싸우지 않는 변혁운동은 비겁한 사이비운동이다.

 

삼성재벌에 맞서 싸우지 않는 진보적 시민사회단체의 운동은 기만적이다.

 

 

반국가단체 삼성족벌에 맞서 노동자 민중 그리고 사회각계각층의 힘을 모아 주체적으로 삼성제품 불매운동을 비롯한 다양한 투쟁을 위해 범국민항쟁을 전개합시다.

 

삼성족벌이건희의 2005년초 고려대 명예철학박사 학위수여 개망신사건부터 시작하여 안기부도청 X-파일사건, 2007년 김용철변호사의 양심선언과 삼성특검재판 그리고 삼성중공업 태안기름유출사건, 무노조 경영을 위한 노동자탄압과 삼성반도체백혈병 문제 그리고 2009년초 용산참사 배후 삼성건설자본, 09년 8월 이건희에 대한 유죄확정 판결과 09년 12월 31일 범죄자 이건희에 대한 사면복권에 이어 2010년 3월 24일 이건희의 삼성전자회장으로 경영복귀 선언 등을 지켜보면서 이 나라 양심있는 지식인이나 노동활동가든 입에 침을 튀기며 삼성족벌은 무노조 노동자탄압과 불법비리와 뇌물로 이 사회를 타락시키고 사회정의를 짓밟는 ‘악의 축’ 이라며 입술에 침이 마르도록 비난하고 있습니다.

 

삼성재벌이 무노조 경영을 위해 노동자를 납치 감금 핸드폰 위치추적 등 온갖 불법탄압을 자행하고 노동자의 최소한의 기본적 권리마저 짓밟고, 노동현장에서 일하다 다치고 죽더라도 정당한 치료와 보상은 커녕 피해노동자들을 폐기해야 할 소모품으로 취급하고 있다고 민주노총 등 노동단체와 시민단체는 반사회적 기업 삼성재벌을 비난 규탄하면서 불법적인 족벌세습경영을 끝장내야한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습니다.

 

삼성족벌 이씨일가는 자신들의 불법적인 족벌세습을 은폐하기 위해 정치모리배와 국세청 등 행정고위관료, 판검사와 지식인들에게 정기적인 뇌물을 통해 매수하여 준삼성직원으로, 삼성장학생으로 만들었습니다. 결국은 이건희와 운명을 같이 하는 끈끈한 양아치의 의리로 엮여 있는 개인이나 집단은 국민을 위해 일하는 것이 아니라 삼성족벌 이씨일가와 그 하수인들의 불법과 비리를 합법을 빙자한 초법적인 판결과 궤변으로 면죄부를 주고 있는 이 사회는 ‘유전무죄 무전유죄’의 사회란 것을 국민들은 알고 있습니다.


더구나 삼성족벌에 관한 비판기사를 쓰는 언론사에 광고를 주지 않는 등의 방법으로 언론사를 관리하고 길들이고 있는 것은 노골적인 사실입니다.

 

삼성일반노조는 삼성노동자들의 자주적이고 민주적인 조직건설을 하기 위해 활동을 하면서 싸워야 할 대상은 삼성재벌만이 아니었습니다. 삼성족벌에 매수되어 있는 국가권력과 행정관청, 판검사와 경찰공권력과 어용지식인들과 어용언론 등 국가적 부패집단과의 싸움을 해야 했습니다.

 

삼성족벌만 상대로하는 투쟁이였다면 감히 말하건데 삼성노동자들은 수십년전에 이미 자주적이고 민주적인 노동조합을 건설하였을 것입니다.

 

언론소비자주권 등 시민사회단체가 삼성재벌과 맞서 싸우면서 피부로 느끼고 있는 사실은 삼성족벌 이씨일가와 운명을 같이 하는 부패한 각계각층 집단들의 견제와 탄압에서 자유롭지 못하다고 말하는 사실입니다.

 

그러나 삼성재벌의 무노조 경영을 위해 자행하는 초법적이고 무자비한 노동자 탄압에도 불구하고 삼성일반노조는 현장노동자들을 중심으로 자주적이고 민주적인 조직건설을 위해 한발, 한발 전진하면서 고소와 구속 그리고 테러를 각오하고 삼성족벌과 맞서 1년 365일 전쟁을 치루고 있습니다.

 

또한 언론소비자주권 국민켐페인은 자발적인 국민들의 참여로 ‘조선, 중앙, 동아일보 폐간’운동과 삼성제품불매운동 등 을 전개하는 8만회원의 조직으로 성장하여 삼성족벌이건희에 맞서 사회정의를 위해 국민적인 양심을 대표하는 촛불이 되어 활동하고 있습니다.

 

지금의 삼성족벌의 ‘무소불위의 힘’이란 것은 노동자를 착취한 돈과 불법적인 세금포탈과 차명계좌를 통한 불법상속재산과 소비자들에게 물건을 팔아 나온 이윤과 계열사간의 불법내부거래 등 온갖 비리로 조성한 더러운 돈인 비자금으로 사회 각계각층에 뇌물를 통해 쌓아 올린 한 순간에 허물어 질 ‘부정과 부패로 점철된 모래성’에 불과합니다.

 

그러기에 삼성그룹이 도요타의 위기를 빙자하면서 이건희가 삼성전자회장으로 복귀를 한 것은 궁색한 변명이며 단지 삼성족벌이씨일가의 불법적인 족벌경영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이건희는 다시 범죄현장으로 경영복귀한 것’일 뿐입니다.

 

삼성전자회장으로 경영에 복귀한 이건희는 지금 누리고 있는 이씨일가의 영광과 권세를 자손대대로 유지하기 위해 앞으로 더 많은 불법비자금을 조성하여 이 사회에 영향력 있는 지도층에 더 많은 뇌물을 뿌리며 ‘무노조경영을 위해’ 더욱 더 악랄한 방법으로 부패한 세력들과 연대하여 노동자 탄압-징계. 해고. 구속 등으로 노동기본권을 짓밟을 것이고 이 나라를 부정과 부패공화국, 노동자탄압 왕국으로 몰고 갈 것입니다.

 

삼성족벌이씨일가를 삼성경영에서, 이 나라에서 도려내야 합니다.

 

초법적인 권력을 행사하는 삼성족벌이씨일가를 심판하기 위해서는 범국민적인 항쟁을 조직하고 각계각층의 기층민중들의 끈질긴 연대투쟁을 통해 이건희를 구속시키고 삼성족벌이 경영권을 행사하지 못하도록 이 사회에서 도려내야 합니다.


삼성재벌의 무노조 경영하에 삼성반도체 근무 중 백혈병피해노동자들이 20명이 넘어가고 계속 피해자들의 제보가 확인되고 있습니다. 삼성반도체 한 공장에서 백혈병으로 10명이 넘는 여성 남성노동자들이 이유없이 죽어가고 있는 현실을 외면하면서 사회주의를 이야기하고 노동해방과 인간다운 삶을 위해 싸우고 있다고 말하는 것은 개인의 치부와 명망을 위해 노동자 민중을 상대로 사기치는 것입니다.

 

2010년 3월 31일 오전 11시경 삼성반도체 백혈병피해자 박지연씨가 23살에 강남성모병원 중환자실에서 운명 하셨습니다. 21살 백혈병이 발병하여 1차 항암치료와 골수이식후 요양 중에 2009년 9월 재발하여 치료 중 중태에 빠진 박지연씨는 3/26 병원으로 긴급이송되어 산소호흡기로 생명을 연명하다 삼성반도체 다른 백혈병피해자처럼 왜 백혈병으로 고통을 당하고 왜 죽어가야 하는지도 모르고 23살이라는 꽃다운 나이에 자신의 죽음을 통해 반도체공장이 어떤 공장인지 삼성족벌이 어떤 범죄집단인지 증언하고 있습니다.

 

2005년에 삼성반도체에서 엔진니어로 근무 중 백혈병이 발병하여 사망한 고 황민웅씨 아내 정애정씨는 “11년동안 삼성반도체에 근무할 당시에는 죽을 지 모르고 일만 했지만 자신이 일했던 반도체현장은 죽음의 공장이였다”고 “내남편은 개인질병으로 죽은 것이 아니라 삼성재벌에게 학살당한 것”이라며 집회시마다 눈물을 흘리며 남편의 명예회복을 위해 끝까지 싸우겠노라며 절규하고 있습니다.

 

단결은 구호로 쓰이기 위한 수사가 아닙니다. 그러나 벼락 맞을 놈은 저리도 살려둔 채 정작에 자본권력이 휘두르는 횡포로 노동자들의 목숨이 경각에 달려도 죽어가도 다 개인의 일로, 몇몇 단체가 맡아서 해결해야 하는 일로 치부해버린다면 이런 빌어먹을 진보가 어디 있고 이런 노동운동이 어디에 있겠습니까.

 

삼성족벌이씨일가에 맞선 국민항쟁은 노동자 만중들이 손에 짱돌과 각목을 들고 화염병을 들고 싸우는 것만 이야기하는 것은 아닙니다.

 

노래와 춤으로 그림으로 시로 노동자, 민중의 아픔을 말하는 모든 동지들에게 제안합니다. 동지들과 함께 강남역 4번출구에 있는 삼성본관 앞에서 백혈병으로 사망한 23살 여성노동자 박지연씨의 추모공연을 시작합시다.

 

대한민국 악덕기업 기업을 대표한다는 삼성본관 앞에서 매일 노래와 춤 그리고 시로 그림으로 무노조 경영에 맞서 싸우는 모든 노동자와 비정규직노동자들의 투쟁을 노래하고 백혈병 피해노동자와 유족들의 아픔과 쾌유를 그림으로 담아내어 백혈병으로 사망하신 황민웅, 이숙영, 황유미 그리고 박지연씨 등을 살려내라고! 그리고 이분들을 자랑스런 산업전사로서 명예를 회복시킵시다.

 

사회주의와 노동해방과 인간다운 삶은 무엇으로부터 시작되어야 하는지 묻습니다.

 

민주노총 조합원동지들...,

 

우리가 정의로운 사회건설을 위해 싸운다면 삼성반도체 한 공장에서 20명이 넘는 백혈병피해자 및 희귀질병에 걸려 고통당하고 죽어가는 노동자들과 유족들의 아픔을 진심으로 안아주고 같이 싸워야합니다.

 

삼성일반노조는 오늘 격문을 통해 더 이상 기대할 것 없는 이 사회의 악의 축인 반국가단체인 삼성족벌 이씨일가 이건희와 그 아들 이재용과 하수인들을 노동자, 민중의 이름으로 응징하자는 것입니다.

 

삼성본관 앞에서 노래도하고 1인시위와 집회와 추모제를 조직하여 -반자본, 반삼성족벌- 투쟁을 실천하는 것이 이 사회의 인간해방과 노동해방의 선언입니다.


2010년 4월 5일 달날

 

삼성/일반/노조/위원장 김성환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1 외부 성명 4월 건강권 쟁취 투쟁의 달에 부쳐 센터 2010-04-09 7654
200 외부 성명 악덕자본 기륭전자 비호하고 노동자 연행?성추행한 동작경찰서 규탄한다 센터 2010-04-09 7576
» 외부 성명 삼성족벌 이건희에 맞서 범국민항쟁을 전개하자 센터 2010-04-07 7574
198 외부 성명 노동자 안전, 비정규직 차별개선 등 국가 책임 외면하는 정부 센터 2010-04-07 9476
197 외부 성명 지방이양에 앞서 노동보건의 현실을 먼저 보라 센터 2010-04-06 7596
196 센터 성명 반도체노동자들을 죽음으로 내몬 삼성자본을 규탄한다 센터 2010-04-02 8541
195 외부 성명 공무원 노동자들의 투쟁을 지지하고 연대해야 한다 센터 2010-03-30 7391
194 센터 성명 청년유니온 노동조합설립신고 반려는 노동부의 직무유기이다 센터 2010-03-27 6181
193 센터 성명 [성명]청년유니온 노동조합설립신고 반려는 노동부의 직무유기이다 센터 2010-03-27 8069
192 외부 성명 삼성족벌 이건희의 경영복귀는 한국사회의 위기다 센터 2010-03-25 7557
191 외부 성명 동양광주레미콘분회 고공농성투쟁을 지지한다! 센터 2010-03-24 7339
190 외부 성명 함평군청은 환경미화원 파견채용 중단하라 센터 2010-03-23 7639
189 외부 성명 동양광주레미콘은 노조탄압을 멈추고 교섭에 성실하게 임하라 센터 2010-03-22 6610
188 외부 성명 ‘청년유니온’을 노동조합으로 인정하라! 센터 2010-03-22 5848
187 외부 성명 현대차 전주공장, 금속노조 경주지부 투쟁에서 우리가 배워야할 것들 센터 2010-03-18 6803
186 외부 성명 쌍용차 연대투쟁 인권활동가 석방 요구 기자회견문 센터 2010-03-16 6901
185 외부 성명 금속노조 금호타이어지회 파업 가결 성명서 센터 2010-03-10 6882
184 센터 성명 [공동의견서] 출입국개정안에 대한 인권단체 공동의견서 센터 2009-01-04 6258
183 센터 성명 [성명서] 노동부는 기간제법 및 파견법 개정안의 입법예고를 즉각 철회하라! 한국비정노동센터 2009-01-03 8642
182 센터 성명 [공동성명] 박래군 활동가에 대한 사전구속영장 청구를 규탄한다 한국비정규노동센터 2009-01-03 745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