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리사는 계속 모집되고

by 센터 posted Feb 27, 202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Files

나는 이 바닥에 온 지 7년쯤 됐을까

본점으로 지점으로 많은 동료들이 들어왔다

 

또 나가는 동안 지문이 사라져버렸다 

손에 물 닿고 불 닿고 하는 게 일이니 

 

손이 미끌거려 비닐을 펼칠 땐 검지에 물을 묻힌다

뭐든 묶어 냉동실에 쟁이는 게 일이다

 

코로나팬데믹이 절정일 땐 종일 서서 10시간을 비볐다 

화구의 매연과 전표와의 싸움은 묵은 때 청소로 대체된다

 

환갑을 앞두거나 지나거나 종이박스 위에 쭈그려 엎드려 

냉장고 안 성에를 깨는 여사님들 신세한탄을 듣자하면

 

십수 년 경력 다 소용없는 모두 최저시급 종사자로

나 같이 젊은 놈을 타박한다 자격증 따서 진급해라 

 

진급이란 평생 윗사람 뒤치다꺼리나 하는 일이니

턱 괴고 앉은 어린 점장 넋두리 또 듣노라면

 

쓸쓸한 뉴스를 보는 것 같아서 일이란 게 어차피

지문쯤은 없어도 될 서로 검지에 물이나 묻혀 하루를

 

때운다는 것이다 이 바닥이 그렇다는 것이다 

위에서 보면 그렇게 형편없다는 말씀

 

조회 때 종대로 모여 듣고 점심 때 횡대로 줄서 듣고

형편없는 반찬들 형편없는 살림들

 

누가 또 과일 좀 싸왔다고 둥글게 모여

시시콜콜한 뒷담화로 밥시간을 때운다

 

 

사본 -최명진.jpg

최명진 시인

2006년 리토피아 신인상 당선. 

시집으로 《슬픔의 불을 꺼야하네》가 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8 어느 쓸쓸한 주점에서 file 센터 2024.01.17 14
57 낮게 허밍으로 file 센터 2023.12.01 17
56 레이어 file 센터 2023.09.11 41
55 사카라 file 센터 2023.07.03 33
54 평화야 흘러 흘러 어디로 가니 file 센터 2023.04.27 29
» 조리사는 계속 모집되고 file 센터 2023.02.27 50
52 빙점 아래 file 센터 2022.12.23 28
51 통화기록 file 센터 2022.10.31 39
50 그렇게라도 짖어보는 것이다 file 센터 2022.08.29 36
49 초심 file 센터 2022.06.27 53
48 짐승의 시간 file 센터 2022.04.25 46
47 뒷맛 file 센터 2022.02.24 58
46 리어카를 구원하라 file 센터 2021.12.23 92
45 주름의 노래 file 센터 2021.10.27 89
44 공범 file 센터 2021.08.25 93
43 봄날, 그럼에도 file 센터 2021.06.23 163
42 건너지 못하는 인사 file 센터 2021.04.26 166
41 흘역吃逆 file 센터 2021.02.26 187
40 우기의 나라 file 센터 2020.10.22 359
39 말의 힘 file 센터 2020.08.24 476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