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의 힘

by 센터 posted Aug 24,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Files
햇빛에 닿아 반짝이는 칼끝 마주치면
반짝이는 그 칼끝 닮고 싶었다

미풍에 부드럽게 떠는 깃털 발견하면
부드러운 그 깃털 닮고 싶었다

자주 
손과 발이 차디찼다 몸의 온기
칼끝과 깃털에 온통 빼앗긴 것처럼
마음이 텅 비었다 약탈하도록 
칼끝 햇빛과 깃털을 건드리고 간 바람에게
빗장을 열어둔 것처럼

나 아닌 것을 닮으려고 했다
나 아닌 것이라면 
대체로 아름답고 부드럽다고 여겨져

온기도 영혼도 없던 나에게도
아름답다고 얘기해 준 이가 있었으나
그 말을 믿지 못했다 

오래도록

여전히 손발이 차가워질 때가 있지만
이제는 손발이 차가워질 때면 스스로에게 
크게 소리 내어 

아름답다고 말해준다

이진희.jpg 이진희 시인
2006년 계간 《문학수첩》으로 등단. 시집으로 《실비아 수수께끼》, 《페이크》가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 공범 file 센터 2021.08.25 10
43 봄날, 그럼에도 file 센터 2021.06.23 85
42 건너지 못하는 인사 file 센터 2021.04.26 91
41 흘역吃逆 file 센터 2021.02.26 104
40 우기의 나라 file 센터 2020.10.22 297
» 말의 힘 file 센터 2020.08.24 409
38 안녕 file 센터 2020.06.29 523
37 해고 file 센터 2020.04.29 649
36 너무 늦지 않기로 해요 센터 2020.02.27 751
35 공장 file 센터 2020.01.02 835
34 근로하는 엄마 노동하는 삼촌 file 센터 2019.10.30 755
33 밥은 file 센터 2019.08.29 982
32 오후대책 file 센터 2019.06.25 1031
31 빛의 탄생 file 센터 2019.04.29 1502
30 제주 예멘 file 센터 2019.02.25 1459
29 시작 file 센터 2018.12.26 1565
28 적벽에서 file 센터 2018.11.01 1326
27 일몰의 기억 file 센터 2018.08.28 1402
26 폭설 file 센터 2018.07.02 1416
25 굴뚝 file 센터 2018.04.26 1546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